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스리랑카전 현장 라인업] 한국, ‘장신’ 김신욱 카드 꺼냈다...손흥민+이강인 선발

기사승인 2019.10.10  19:07:16

공유
default_news_ad1

[풋볼리스트=화성] 유지선 기자= 한국이 스리랑카전에 나설 선발 명단을 확정지었다. 장신 공격수 김신욱을 앞세워 스리랑카의 골문을 두드리고, 손흥민과 이강인도 선발로 나선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10일 오후 8시 경기도 화성에 위치한 화성종합경기타운에서 스리랑카와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 예선 H조 2차전 홈경기를 갖는다. 한국은 FIFA 랭킹 202위 스리랑카를 상대로 벤투 감독 부임 후 최다득점(4골) 기록에 도전한다.

벤투 감독은 김신욱과 황희찬, 황의조 등 공격 조합을 두고 끝까지 고민하겠다고 했다. 스리랑카전 벤투 감독의 선택은 김신욱, 손흥민, 황희찬이었다.

기본 포메이션은 4-3-3이다. 김신욱이 손흥민, 황희찬이 공격을 이끌고, 남태희, 이강인, 백승호가 백승호가 중원에 선다. 좌우 풀백 자리에는 김문환과 홍철이 저리하며, 김영권이 빠진 센터백은 김민재와 권경원이 책임진다. 골문은 조현우가 지킨다

스리랑카는 한국을 상대로 밀집수비로 맞설 계획이다. 벤투 감독은 빠른 패스 플레이로 상대의 밀집수비를 뚫겠다고 했다. 김신욱 카드가 막히더라도 선택지는 다양하다. 벤투호의 해결사 황의조도 벤치에서 대기한다.

사진= 대한축구협회

유지선 기자 jisun22811@firstdivision.co.kr

<저작권자 © 풋볼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