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북한전] 북한, 결국 무관중 경기 감행… 외신기자도 없어

기사승인 2019.10.15  17:40:20

공유
default_news_ad1

[풋볼리스트] 김정용 기자= 북한이 한국과의 홈 경기를 무관중 경기로 진행한다.

15일 오후 5시 30분 평양의 김일성경기장에서 한국과 북한이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H조 경기를 시작했다. 두 팀 모두 2승을 거둔 가운데 조 선두를 다투는 경기다.

대한축구협회에 따르면 이 경기는 관중 없이 킥오프됐다. 경기 시작 직전까지 관중을 입장시키지 않은 점을 볼 때 무관중 경기로 보인다. 앞서 약 4만 명이 입장할 것으로 알려진 것과는 다르다.

중계 거부에 이어 자국 국민들의 입장까지 막았다. 이 경기는 이례적으로 생중계가 되지 않는 대표팀 경기다. 북측은 경기 후 돌아가는 선수단에 경기 장면 DVD를 제공할 예정인데, 이 영상으로 중계가 가능한지는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 경기장에 태극기는 인공기아 함께 게양돼 있다.

경기장에 외신 기자도 없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북한은 앞선 레바논과의 홈 경기 당시 관중을 가득 채웠고, 외신기자들의 취재도 허용했다. 한국과의 경기는 더 철저한 보안 속에서 치르고 있다.

한편 한국은 4-2-3-1 또는 4-1-3-2 포메이션으로 경기에 나선다. 골키퍼는 김승규다. 수비진은 김진수, 김민재, 김영권, 김문환이 구성한다. 미드필더는 정우영, 황인범, 이재성 등이 형성한다. 공격은 최전방의 황의조를 좌우의 손흥민, 나상호가 지원하는 형태로 구성할 것이 유력하다. 또는 손흥민과 황의조의 투톱도 예상할 수 있다.

경기 전 북한의 라인업이 공개됐다. 골키퍼는 안태성이다. 수비수 장국철, 김철범, 심현진, 박명성, 리영철이 나선다. 미드필더로 주장 정일관과 리영직, 리운철이 배치된다. 공격수는 한광성과 박광룡이다.

사진= 대한축구협회 제공

김정용 기자 cohenwise@firstdivision.co.kr

<저작권자 © 풋볼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