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FA컵] ‘빛바랜 선제골’ 손흥민, 사우샘프턴전 평점 7.4점...팀 내 2위

기사승인 2020.01.26  02:51:18

공유
default_news_ad1

[풋볼리스트] 유지선 기자= 사우샘프턴전에서 선제골을 터뜨린 손흥민(토트넘홋스퍼)이 토트넘에서 두 번째로 높은 평점을 받았다.

26일 새벽(한국시간) 영국 사우샘프턴에 위치한 세인트 메리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랜드 FA컵’ 4라운드(32강) 경기에서 토트넘이 사우샘프턴와 1-1 무승부를 거뒀다. 승리를 놓친 토트넘은 3라운드에 이어 4라운드도 재경기를 치러야 한다.

해리 케인이 부상으로 이탈해있는 토트넘은 루카스 모우라를 원톱으로 배치했고, 손흥민, 델레 알리, 제드손 페르난데스가 2선에서 공격을 도왔다. 전반전 아쉬운 결정력을 보여줬던 손흥민은 후반전 최전방으로 올라가 호시탐탐 기회를 노렸고, 결국 후반 초반 팽팽한 균형을 깨는 데 성공했다.

손흥민은 후반 13분 에릭 라멜라가 찔러준 패스를 왼발 슛으로 마무리해 사우샘프턴의 골망을 흔들었다. 2경기 연속골이다. 균형을 깬 손흥민은 후반 16분 발리 슈팅을 날리는 등 자신감을 되찾은 모습이었다. 하지만 토트넘은 후반 42분 부팔에게 동점골을 허용하면서 손흥민의 선제골이 빛을 바랬다.

유럽축구통계전문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에게 평점 7.4점을 부여했다. 팀 내 2위에 해당하는 기록이다. 좋은 수비를 보여준 자펫 탕강가는 7.8점을 부여받으며 토트넘에서 가장 높은 평점을 받았다.

사진= 게티이미지코리아

유지선 기자 jisun22811@firstdivision.co.kr

<저작권자 © 풋볼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