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강상우 “펩 태완 감독님 덕에 새로운 축구 경험 중”

기사승인 2020.06.28  22:02:29

공유
default_news_ad1

[풋볼리스트] 허인회 기자= 수원삼성전 결승골의 주인공 강상우가 김태완 감독의 공격적인 전술에 대해 이야기했다.

28일 수원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0’ 9라운드에서 상주상무가 수원에 1-0으로 승리했다. 상주는 후반 42분 강상우의 결승골에 힘입어 극적으로 승점 3점을 획득했다.

경기 종료 뒤 강상우는 “오늘 경기가 어려울 것이라 생각했다. 선수들과 코치진이 한 마음으로 뛰자는 생각으로 임했다. 좋은 결과로 이어져 다행이다. 골로 팀에 보탬이 돼 영광스럽게 생각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올시즌 3번째 골을 기록한 강상우는 “원래 풀백을 소화했지만 감독님께서 공격적인 성향을 높이 평가해주셨다. 두 번째 경기부터 공격수로 뛰게 됐다. 공격포인트 목표를 10개로 잡았다. 이렇게 꾸준히 할 수 있다면 그 이상도 달성할 수 있을 것 같다”고 각오를 드러냈다.

최근 상주의 상승세를 이끌고 있는 김태완 감독은 팬들에게 ‘펩 태완’ 등의 별명을 받았다. 이에 대해 강상우는 “감독님의 별명을 알고 있다. 이렇게 공격적으로 축구를 해본 적이 없었다. 처음에는 선수들도 의문을 품었다. 하지만 좋은 결과로 이어졌고, 자신감이 붙었다. 감독님께서 생각하지도 못한 축구를 할 수 있게 해주신 것 같다”고 대답했다.

사진=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허인회 기자 justinwhoi@firstdivision.co.kr

<저작권자 © 풋볼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